한번 더 찍고, 두번 더 찍고...

아키타 유자와의 매력에서 헤어 나오기

지난번 포스팅했던 아카타 남부 오야스쿄 계곡. 아직도 그 예쁜 곳의 이야기를 절반밖에 풀어내지 못했는데, 벌써 여름이 저만치 물러가 버렸다. 물론 낮에는 여전히 뜨거운 햇살이 정수리를 구워대기에, 얄미워서 흘겨 보면, 햇살보다 높고 푸른 하늘이 먼저 싱긋 미소를 짓는다. 

아~ 가을이긴 한개벼.


이제 몇 주 후면 그 곳에도 가을이 내릴 텐데, 그 전에 봄과 여름의 모습을 모두 소개해야 하지 않겠는가. 갑자기 다급해진 마음에 아키타 사진폴더를 되짚어 보며, 주옥같은 기억들에 취해보았다. 그리고, 정신을 차려 보니 같은 장소의 포스팅을 하나 더 하는 삽질을 하고 있는 나. -_-;

오야스쿄 계곡 주변이 어찌나 화사하고 예쁜지 쉴틈없이 눌러댄 셔터 덕분에 마음에 드는 사진 엄청나게 많았던 것이다. 지난번 남호주의 캥거루 섬 사진 패자 부활전에서도 말씀 드렸듯이,  그런 곳에 다녀와서 포스팅 할 사진을 추리는 건 정말이지 어려운 작업이다. 안그래도 못생겨도 이쁜게 내 자식인데, 이런 예쁜 곳을 담은 내 새끼들(사진들)을 디스크안에서만 잠재우기가 너무 아쉬운거다. 그래서 다시 돌아온 패자부활전. 이번에는 유자와의 오야스쿄다.


다시 말하지만, 패자부활전의 사진들이 딱히 잘 찍은 사진들은 아니다. 그냥 내가 마음에 드는 사진 중 본 포스팅에 올린 사진과 비슷해서 밀린 것, 감자와 오이의 얼굴이 너무 크게 나와서 방문자들에게 부담되는 것, 딱히 주제가 없어서 어떤 포스팅에 끼워 넣어야 할지 모르겠는 것들이 패자부활전의 사진들이다. ^^;


보호색 Disguise

오야스쿄 계곡 산책로 가는 길

Way to Oyasukyo Ravine Walkway


손오공 빙의 Hard training

오야스쿄 대분출장

Oyasukyo Hot Spring


Heaven or Hell, 한끗 차이

오야스쿄 대분출장

Oyasukyo Hot Spring


우주를 품다 A little cosmos

오야스쿄 계곡 산책로 가는 길

Way to Oyasukyo Ravine Walkway


Ring My Bell

유자와 숲속 어딘가

Somewhere in Yuzawa Forest


Looking for fairies #1

유자와 숲속 어딘가

Somewhere in Yuzawa Forest


Looking for fairies #2

오야스쿄 계곡

Oyasukyo Ravine


The True Nature

오야스쿄 계곡

Oyasukyo Ravine


자연인

오야스쿄 계곡 근처

Near Oyasukyo Ravine


이 사진 오이군이 나체였다면 완벽할 듯. 훌륭한 각도. ^^; 


흐르는 강물 처럼

미나세 강

Minase River


겨울이 스민 호수

미나세 강

Minase River


일본의 북부에 있는 아키타에서는 산위의 눈이 5월 말, 6월 초나 되어야 녹는다. 눈이 녹을 때 수량이 많아져서 이렇게 나무가 물에 잠긴다고 한다.


흐린 기억 속의 그대 A man in my memory

오야스쿄 대분출장

Oyasuekyo Hot spring

 


신고

©

모든 사진과 게시글 내용은 포스팅 URL 링크 공유만 가능합니다. 스크랩, 복제, 배포, 전시, 공연 및 공중송신 (포맷 변경도 포함) 등 어떤 형태로도 토종감자 수입오이의 세계여행 블로그 소유자, 심상은에게 허가를 받지 않고 사용할 수 없습니다. 사용허가 신청방법은 다음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. 사용허가신청방법 보기